• 웹페이지 경로

    • Home
    • 관광명소
    • 평화누리길·도보 여행
    • 망곡산둘레길
  • 부가기능


코스 소개

연천군민과 여행객들께 휴식을 제공하기 위해 만들어진 도시 숲 등산로. 숲을 따라 조용히 걷다보면 지친 심신을 달래주는 풀벌레 소리를 만나게 된다.

로하스파크에서 옥계마을을 지나 평화누리길 3코스를 따라 걷다보면 청화산과 망곡산을 지나가는 숲 등산로가 나온다. 구간의 거리는 약 4.5km정도이며 야산의 소로길을 이용하는데 특히 망곡산에는 사색의 오솔길이라는 자그마한 소로길과 체육공원 정상의 팔각정 등이 조성되어 있어 일상의 상념에서 벗어나기에 부담이 없는 코스이다.

망곡산은 구한말 고종 황제와 순종 황제가 국상(國喪)을 당했을 때 관내 유림과 향민들이 이산에 올라와 궁궐이 있는 서울 쪽을 바라보며 시들어만 가는 국운을 애태워하며 통곡하였다하여 망곡산(望哭山)이라고 부르게 되었다는 이야기도 전해진다. 또한 청화산은 고려말의 충신인 이양소 선생이 매일 개성을 향해 예를 올렸다는 이야기가 전해지며 이러한 선생을 기리기 위해 조선태종이 청화산이라고 이름을 지었다는 설화가 전해지고 있다.

코스 약도

신망리역 - 상리약수터(2.8km) - 청화산헬기장(1.14km) - 읍내리고개(1.3km) - 망곡공원(5.26km) - 연천역
제4유형
사진, 그림 등을 제외한 텍스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서브메뉴

사용자페이지 만족도 평가